임베디드 프로그래밍 C코드 최적화(Blog2Book 시리즈 04) 상세보기
김유진 지음 | 한빛미디어 펴냄
더 작고 빠르게 임베디드 시스템에서 코드를 작성하는 기법! 「Blog 2 Book」시리즈 제4권『임베디드 프로그래밍 C코드 최적화』. 이 책은 임베디드 프로그래머 및 C언어로 최적화를 공부하고 싶은 개발자를 위해 '한정된 자원만 이용할 수 있는 임베디드 시스템에서 이룰 수 있는 최적화 방법'을 제시한다. 그리고 프로그램의 동작 원리까지 상세하게 설명한다. 본문은 임베디드 시스템을 위한 더 작고 빠른 코드 작성기법을


개발자들의 궁극의 목표는 바로 실행할 수 있는 바이너리 코드를 생성해 내는 것이다.
이 바이너리 코드가 반도체(CPU+메모리)를 만남으로써 또하나의 가치를 만들어 낸다.
그동안 개발자들은 이러한 바이너리 코드를 만들기 위해 다양한 컴퓨터 언어를 사용해 왔다. 그중 높은 호환성을 무기로 하는 C언어는 그동안 객체지향언어에 밀리는 형국이지만, 여전히 강력한 힘을 발휘하는 곳이 바로 임베디드 분야이다.

그런데...실상을 들여다 보면 임베디드라는 환경을 고려하지 않고, 일반적으로 배웠던 PC(X86)상의 프로그래밍 기법을  그대로 적용할 수는 없다. 아무래도 풍부한 자원을 활용할 수 있는 PC프로그래밍과는 명확한 차이가 있을 것이다. 또한 최적화부분에서도 특별히 언어적인 차이점보다는 환경적인 차이점을 명확하게 이해해야 임베디드 환경에 최적화된 코드를 개발할 수 있을 것이다.

이 책은 C프로그램으로 임베디드용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1~2년차나, 그동안 X86환경에서 개발했던 작업을 임베디드에서 수행해야 하는 개발자들이 주의해야 할 사항이나 임베디드 환경의 개념을 빠른 시간내에 습득하기 위해 읽으면 좋을 것 같다.

특히 최적화라는 관점에서 볼때 Story 19까지의 일반적인 임베디드 코드 최적화 이야기와  Story20의  ARM CPU의 최적화 이야기는 다양한 관점에서 최적화 개념을 이야기하는 것 같아서 마음에 들었다.(ARM은 마치 PC에서 Intel의 지위를 차지하고 있는 Chipset이다...)

Blog2Book 시리즈를 접해보긴 했는데, 사실 그동안 아주 마음에 들었던 것은 아니다. 블로그의 어수선함이 책으로 그대로 옮겨진 느낌이 들었기 때문이었다. 그런데..이 책은 묘한 매력이 있다. 블로그의 난잡함이 눈에 띄기 보다는, 잘 정돈된 시나리오를 읽는 느낌이랄까...
그런 의미에서 개인적으로 별점을 부여한다면 별 5개중 4개정도를 부여해 본다.
Posted by NeoZest

열씨미와 게을러의 리눅스 개발 노하우 탐험기 상세보기
박재호 지음 | 한빛미디어 펴냄
이 책은 '열씨미'와 '게을러'라는 가상인물의 대화를 통해 리눅스로 개발하면서 겪는 개발현장의 사례를 14개의 짧은 이야기를 통해 실감나게 그려내고 있다. 각 이야기는 리눅스 신참인 '열씨미'와 리눅스 해커인 '게을러'의 해결방안을 동시에 수록하고 있어서 다 나은 해결방안을 모색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해 준다.


한빛미디어에서 새롭게 나온 열씨미와 게을러의 리눅스 개발 노하우 탐험기 리뷰어로 당첨되었습니다.^^;
아무래도 설연휴 끝나고 열심히 1주일 정도 보게될 것 같습니다.

3월 10일까지 리뷰를 작성하는 조건이지요 :)

최근 고민하게 되는 실질적인 빌드자동화 및 소수의 팀원으로 일을 효과적으로 할 수 있는 문제해결의 실마리를 찾을 수 있으면 좋을 것 같습니다 :)

리뷰 작성하고 나면 여기에도 올리겠습니다. 그리고 정리가 다 되면 필요하신 분께 보내드리겠습니다.

※ 이 글을 적는 이유는
우선은 소소하나마 이벤트 당첨에 대한 염장질.
두번째는 다음 책정보 추가 플러그인 테스트이지요.
Posted by NeoZ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