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멍'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5.13 구멍 메우기. (7)


NeoZest입니다.

결혼하고 나서 2년마다 이사를 했더니,이사 4번에 가구가 엉망입니다.
이사하면서 박혀있던 나사를 풀었다가 다시 조였다를 반복하다보니..
가구의 체결부위(경첩 부분)가 망가질 수 밖에 없지요.
그동안 회사 일로 바빠서 손을 못대고 있다가 오늘은 마음을 먹고 경첩부분을 손질했습니다.

나사를 풀었다가 조이는 과정에서 목재, 특히 MDF는 나사 구멍이 점차 헐거워지다가 그 부분이 그냥 찢겨져 버리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그러다 보면 경첩 부분을 고정하는 나사못이 빠져버리게 되죠.

적당히 원래 구멍 위치 근처에 새로 구멍을 내서 나사못으로 고정시키면 되는데...
문제는 기존 구멍을 그대로 둘 경우, 근처에 새로 뚫은 나사가 목재에 박혀 들어가면서 옆으로 미는 힘이 발생하여 다시 찢겨져 버릴 수 있습니다..
그래서 무언가로 매워야 하는데..저는 주로 ○○○○로 해결합니다 :)


자 ○○○○가 뭘까요?
아래의 삼단계 사진만 보면 쉽게 이해하실 수 있습니다.

먼저 원래 구멍에 본드를 살짝 주입한 다음 (전 그냥 오공본드를 사용했는데, 목공용 본드를 쓰면 더 좋겠죠.)
이쑤시개를 넣습니다.
혹시 양쪽으로 뽀족한 이쑤시개라면 끝부분을 뭉특하게 잘라서 집어넣습니다.


조금 시간이 지나면 본드가 굳겠죠.
굳은 이쑤시개를 최대한 짧게 잘라냅니다.
그러나 너무 힘들게 튀어나온 부분이 없게할 필요는 없습니다. 
잘라 냈으면 튀어나온 부분을 망치로 두들겨서 이쑤시개를 더 집어넣습니다.
때로는 이쑤시개가 뭉게지면서 빈틈을 채워주기도 합니다. 마치 톱밥으로 MDF를 만드는 것과 비슷합니다.



자 이제 비슷한 위치에 새로 구멍을 뚫고 나사를 조입니다. 간단하죠? :)
다만 이때 바로 옆보다는 조금 간격이 있도록 위치를 조정하는것이 좋습니다.

 


혹시나 한 말씀만 드리자면..ㅡ.ㅡ;
글루건같은 걸로 채우면 되지 않냐고 하시는 분들도 있던데..
글루건은 강성이 약합니다.
그래서 새로 뚫은 구멍에 나사가 채워질때 목재에 가해지는 팽창력으로 인해 글루건은 그냥 밖으로 나와버릴 수 있습니다.

이쑤시개로 매우기에는 큰 구멍이라면 :)
나무 젓가락과 이쑤시개를 함께 사용하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자 어떻게 도움이 되셨나요? :)
 

'0. 이 세상 살아가다 보면~(일상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05-19] 인포그래픽/실리콘밸리취업기/자전거라이딩.  (1) 2013.05.20
Be an Optimist!!!  (0) 2012.05.16
구멍 메우기.  (7) 2011.05.13
근황(?)  (0) 2011.01.14
앨고어의 서재.  (0) 2009.08.14
나는 한국의 개발자다.  (0) 2009.08.07
Posted by NeoZ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