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큰아이입니다.

다들 며칠전부터 구글에서 내놓은 새로운 브라우저인 크롬(Chrome)에 대해 많은 글들을 보셨을 것 같아요. 나오자마자 시장점유율 1%를 차지했다는 소식도 들리는군요.

사실 크롬은 어떤 면에서는 새로운 브라우저이면서 한편으로는 아니지요.
크롬의 밑바탕이 되는 HTML엔진은 사파리나 구글폰에서 사용되는 웹킷(webkit)이고, 자바스크립트 엔진은 V8이고, 렌더링엔진은 무엇을 사용하는지 아직 잘 모르겠습니다.
따라서 기술적인 측면에서 보자면 아주아주 새로운 엔진의 등장이나 개념은 없는 셈입니다.

그러나 알게모르게 구글과 잘 조합되어있고(주소창에 그냥 검색어만 입력하면 구글에서 검색이 수행됩니다.), 각 탭이 개별 프로세스라는 점, 그리고 새로운 인터페이스를 시도할 수 있는 과거의 짐이 없는 브라우저임은 틀림없는 사실이지요.

참고로 탭이 개별 프로세스로 되어있는 것을 좋아하시는 분들이 많은데, 이러한 구조는 IE8에서도 구현이 되어있지요.

여하튼 웹 애플리케이션에 최적화된 새로운 브라우저의 등장을 여러가지 측면에서 환영합니다.

계속 써봐야겠어요.




구글이 재미있는 것을 많이 내놓는군요.


재미로 주소창에 다음 내용을 입력해보세요

about:memory
about:stats
about:network
about:internets
about:histograms
about:dns
about:cache
about:plugins
about:version
view-source: http://주소
about:%
about:hang


마지막 두개는 조심하세요 :)


Posted by NeoZest